신용카드 비밀번호 노출하지 마세요

최근 신용카드를 사용할 때 “본인 확인을 요한다”라며 카드의 비밀번호를 요구한 뒤 이를 이용해 돈을 빼내는 범죄가 잇따르고 있어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신용카드 업계에 따르면 특히 동유럽 및 동남아 등으로 출장 혹은 여행을 떠난 단기체류자들이 해외에서 카드거래를 할 때 본인 확인이 필요하다는 이유로 비밀번호를 알아낸 뒤 위조카드를 만들어 현금서비스 등을 통해 돈을 인출하는 사례가 적발되고 있다며 경계를 당부했다.

신용카드회사들은 “비밀번호가 알려질 경우 현금서비스 등에 무방비로 노출될 수 밖에 없지만 비밀번호를 알려준 것은 고객 본인의 과실이기 때문에 전혀 보상을 받을 수 없다”라며 소비자들의 주의력 있는 카드 사용을 강조하고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