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크리스마스 먹거리 최대 50% 할인

[헤럴드경제=홍성원 기자]롯데마트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오는 25일까지 전점(마장휴게소 제외)에서 구이용 고기, 와인 등 파티용 먹거리를 최대 50% 가량 저렴하게 판매한다고 20일 밝혔다.

구이용 먹거리인 ‘호주산 척 아이롤(100gㆍ냉장)’은 40% 할인한 1320원이다. ‘로스팅 오리(500gㆍ1팩)’는 30% 할인한 6600원이다. 해산물로는 ‘노르웨이산 연어회(300gㆍ1팩)’가 1만5800원, ‘캐나다산 랍스터(450g내외ㆍ1마리)’가 1만2500원, 새우 ‘블랙 타이거(10마리ㆍ1팩)’가 9900원이다. 롤까스ㆍ로스트윙ㆍ새우튀김 등 다섯 가지 튀김 간식을 한 팩에 담은 ‘크리스마스 파티팩’은 1만2000원이다.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와인 60여종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와인 병을 크리스마스 이미지로 구성해 크리스마스 파티 분위기를 낸 ‘산테로 크리스마스 모스카토(750㎖)’는 정상가보다 45% 저렴한 9900원이다. 일반 와인(750㎖)보다 용량이 두 배 큰 매그넘 와인으로 기획한 ‘에쿠스 까베네 쇼비뇽(1.5ℓ)’은 50% 저렴한 3만5800원이다.

아이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기획 상품도 있다. 산타, 루돌프 등으로 디자인된 ‘크리스마스 웨이퍼 5입 기획(500g)’이 8500원, ‘크라운 과자 산타 양말 기획(327g)’은 2980원, 크리스마스 특별 패키지로 기획된 ‘코카콜라ㆍ칠성사이다(각245ml*8입)’는 3500원이다. 


정재우 롯데마트 마케팅전략팀장은 “연말 모임, 크리스마스 등 파티 수요가 많은 것을 고려해 구이용 먹거리부터 크리스마스 기획 상품까지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먹거리 상품을 저렴하게 준비했다”고 말했다.

홍성원 기자/hongi@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