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브랜드> 삼성 갤노트3 기어, 친절한 기능덕에 펜작업, 손목통화 척척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스마트폰의 기능이 점점 많아지면서 소비자들이 활용할 수 있는 기능은 더욱 다양해졌지만 동시에 사용 환경은 더 복잡하고 어려워졌다. 삼성 ‘갤럭시 노트3’와 ‘갤럭시 기어’<사진>는 모든 사람들이 일상 속에서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친절함’에 초점을 맞췄다.

새로워진 ‘S펜’ 기능과 대화면 ‘멀티 태스킹’으로 한 단계 더 진화한 갤럭시 노트3는 5.7인치 대화면에 풀HD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 3GB 램을 탑재해 성능을 강화했다. S펜을 뽑거나 스크린 위에서 S펜의 버튼을 누르기만 하면 5가지 주요 기능을 한 번에 실행시킬 수 있는 ‘에어 커맨드’는 갤럭시 노트3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기능이다.

S펜으로 메모하고 연결 버튼만 누르면 한 방에 통화, 메시지 및 이메일 전송, 지도 검색 등이 가능한 ‘액션메모’, 관심 있는 분야의 다양한 콘텐츠를 S펜으로 손쉽게 한 곳에 모아볼 수 있는 ‘스크랩북’, 화면 전체를 캡처한 후 메모를 추가할 수 있는 ‘캡처 후 쓰기’ 기능이 대표적이다. 


대화면을 이용해 여러 작업을 한 번에 처리하는 멀티태스킹 능력도 새로워진 ‘멀티 윈도우’로 한층 업그레이드 됐다. 새로워진 멀티 윈도우에서는 ‘드래그 앤 드롭(Drag & Drop)’ 기능을 활용해 두 개의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해 텍스트, 캡처된 이미지, URL을 한 화면에서 다른 화면으로 바로 끌어 보낼 수 있고 같은 애플리케이션 두 개를 동시에 띄워서 사용할 수 있다.

갤럭시 시리즈의 웨어러블 스마트 기기인 갤럭시 기어는 갤럭시 노트3의 활용도를 더욱 높여 준다. 1.63인치 디스플레이와 19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S 보이스’를 활용해 음성으로 간편하게 전화를 걸거나 받을 수 있어 다른 작업을 하면서도 자유롭게 통화할 수 있다, 또 일정과 알람 세팅, 날씨 확인 등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

메시지, e-메일 등이 수신되면 갤럭시시 기어를 통해 알림을 받고, 알림 화면이 꺼지기 전에 갤럭시 노트3를 들면 바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릴레이’는 스마트폰과의 연동으로 가능해진 유용한 기능이다.

killpas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