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브랜드> LG전자 휘센, 스마트도 디자인도 한걸음 더

[헤럴드경제=홍승완 기자]LG전자는 올해 출시한 2013년형 휘센 에어컨<사진>에 세계 최초로 에어컨 본체에 음성 인식 기술을 적용한 대화형 음성시스템 ‘보이스온 (Voice On)’ 기능을 선보였다.

세계 최대 5m 원거리에서도 사용자가 리모컨 없이 목소리만으로 에어컨을 동작시킬 수 있다. 전원 조작, 온도 조절, 바람 세기, 공기청정 등의 기능을 말 한마디로 손쉽게 동작시킬 수 있다.

‘4D냉방’도 적용했다. LG전자 고유의 기술로 상, 하, 좌, 우 4면에서 바람이 나오는 입체 냉방 기술이다. 여기에 인체 감지 센서를 결합해 ‘액션감지 4D냉방’ 기능을 구현했다. 인체감지 센서로 사용자의 위치, 온도, 활동량을 감지해 사람 수, 활동 상태에 맞는 최적의 냉방기류를 4면에서 보내준다. 

LG전자는 올해 출시한 2013년형 휘센 에어컨<사진>에 세계 최초로 에어컨 본체에 음성 인식 기술을 적용한 대화형 음성시스템 ‘보이스온 (Voice On)’ 기능을 선보였다.

LG전자는 에어컨 최초로 신제품에 NFC(근거리 무선통신) 기술도 적용했다. 사용자가 스마트폰 터치 한번으로 NFC 태그(TAG)에 담아놓은 바람 상태를 바로 동작시킬 수 있다. ‘스마트 휘센앱 3.0’은 스마트폰을 통해 외부에서 에어컨을 원격 제어할 뿐만 아니라 자가 진단, 에너지 관리, 필터관리 기능, 공간 온도 상태 관리 및 정속 에어컨 대비 절전량까지 확인할 수 있다.

손연재를 모델로 내세운 ‘손연재스페셜2’에는 업계 최초로 동영상 촬영을 제공하는 ‘마이홈뷰’ 기능을 탑재했다. 이 기능은 에어컨에 탑재된 카메라로 에어컨이 설치된 공간의 영상을 촬영,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확인할 수 있게 했다.

미세먼지 제거 및 바이러스를 제거해 집안 공기를 정화해주는 ‘슈퍼 공기청정 시스템’도 적용했다. 특히 이 기능은 신기술(NET: New Excellent Technology) 인증과 공기청정협회 인증을 획득해 신뢰성을 더했다.

디자인도 업그레이드됐다. ‘챔피언스타일’ 제품에는 기존의 일자형이 아닌 곡선을 강조한 디자인에 반짝이는 다이아몬드를 연상시키는 아트패널을 적용, 고급스러움을 한층 강화했다.

측면 두께 260mm의 초슬림 디자인을 적용한 ‘손연재스페셜2’는 휘센의 시원한 바람을 연상시키는 반짝이는 패턴을 전면 아트 패널에 반영해 세련미를 더했다.

swan@heraldcorp.com

손연재를 모델로 내세운 ‘손연재스페셜2’에는 업계 최초로 동영상 촬영을 제공하는 ‘마이홈뷰’ 기능을 탑재했다. 이 기능은 에어컨에 탑재된 카메라로 에어컨이 설치된 공간의 영상을 촬영,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확인할 수 있게 했다.

손연재를 모델로 내세운 ‘손연재스페셜2’에는 업계 최초로 동영상 촬영을 제공하는 ‘마이홈뷰’ 기능을 탑재했다. 이 기능은 에어컨에 탑재된 카메라로 에어컨이 설치된 공간의 영상을 촬영,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확인할 수 있게 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