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신형 제네시스 1호차의 주인공은 누구?…고객 인도 본격 개시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 현대자동차는 23일 경기도 화성 현대차 남양연구소에서 신형 제네시스 1호차 전달식을 열고 전국 830개 지점을 통해 본격적으로 고객에게 신형 제네시스를 인도한다고 23일 밝혔다.

현대차는 신형 제네시스 1호차의 주인공으로 지난 11월 19일 시작된 사전계약에서 가장 먼저 구매한 보스턴컨설팅그룹의 파트너 고영석(42) 씨를 선정했다.

이날 행사는 현대차 남양연구소 내에서 신형 제네시스의 ‘스몰오버랩 테스트(시속 64㎞의 속도로 차량을 주행해 차체 전면부의 25%를 장애물과 충돌시키는 방식)’가 진행됐던 충돌시험장에서 열렸다.

고 씨는 “BMW, 아우디 등 주로 독일계 수입차를 탔었는데 사전계약 이후 직접 시승하고 차를 받아보니 신형 제네시스를 선택한 것은 최고의 결정이었다는 확신이 든다”며 “신형 제네시스의 1호차 주인공이 되어 영광이다”고 말했다.


현대차는 1호차 주인공으로 선정된 고영석씨에게 블루멤버십 포인트 추가 지급, 컨시어지 플러스팩 2년 무료 이용권, ‘H 프리미엄 패밀리’ 1년 이용권 등 더 다양하고 풍성해진 현대차 고객 케어 서비스 프로그램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 46년 기술의 총 집결체이자 변화와 혁신의 출발점인 DH(신형 제네시스) 프로젝트가 기획됐던 남양연구소에서 차량 전달식이 진행됐다는 점에서 이번 행사는 그 의미가 특별하다”며 “고객 인도가 시작된 만큼 그동안 신형 제네시스를 기다려준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하기위해 전 임직원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realbighead@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