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권 “소시지로 개명할 뻔 했다”

  • [OSEN=최나영 기자] 배우 김인권이 다소 황당한 이름으로 개명을 할 뻔 했던 사연을 공개했다.  김인권은 2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세바퀴’에 출연, 자신의 인생역전 스토리를 공개하며 무명시절 성형과 개명을 생각한 사실을 털어놓은 것.  영화 ‘해운대’, ‘광해:왕이 된 남자’ 등에 출…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