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와 나’, 카메오 오만석의 웃음만발 비하인드 공개

  • BS2 월화 드라마 ‘총리와 나’(극본 김은희 윤은경, 연출이소연) 12회에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 눈길을 끈 ‘조폭(조직폭력배) 응징신’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20일 전파를 탄 조폭 응징 장면은 전파를 나윤희(윤해영 분)의 손목을 잡고 놓아주지 않는 조폭 두목(오만석 분)을 서혜주(채정안 분)가 호…
Print Friendly

‘총리와 나’, 카메오 오만석의 웃음만발 비하인드 공개

BS2 월화 드라마 ‘총리와 나’(극본 김은희 윤은경, 연출이소연) 12회에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 눈길을 끈 ‘조폭(조직폭력배) 응징신’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20일 전파를 탄 조폭 응징 장면은 전파를 나윤희(윤해영 분)의 손목을 잡고 놓아주지 않는 조폭 두목(오만석 분)을 서혜주(채정안 분)가 호신술로 응징하는 장면. 윤아, 채정안, 윤해영과 카메오 오만석의 코믹연기가 빛을 발해 12회 최고의 명장면으로 꼽히고 있다.


시청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총리와 나’ 측은 촬영현장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사전 리허설 중인 오만석, 채정안, 윤해영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오만석은 채정안을 뒤에서 포옹한 후 눈을 살포시 감고 입을 살짝 벌려 응큼한 표정을 지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채정안의 샴푸냄새를 맡으며 “음마~샴푸~”라는 대사를 맛깔스럽게 소화해내는가 하면, 팔을 꺾이고 머리채를 잡히고도 구수한 사투리 대사를 구사해 스태프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또 윤해영의 손목을 잡고 게슴츠레 눈빛 연기를 선보이는 오만석이 눈길을 끈다. 부리부리한 눈과 조커 입꼬리로 구애의 표정을 지어 보인 오만석과 이를 몸서리 치며 싫어하는 윤해영의 대조적인 모습에 절로 웃음이 난다는 평을 얻었다.

이날 촬영 현장은 오만석의 능글 표정으로 웃음바다가 됐고, 호탕한 웃음으로 서로에게 해피 에너지를 나눠 피로를 잊고 힘을 내 촬영을 마무리 지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총리와 나’는 권율(이범수 분)의 전 부인 박나영(정애연 분)의 등장으로 서로의 사랑을 확인한 권율과 다정(윤아 분)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될 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전파를 탄다.

김하진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