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코스타리카 오늘 평가전…“축포 내가 쏜다”

[헤럴드생생뉴스] 한국과 코스타리카의 축구대표팀 평가전이 26일 오전 10시(한국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다.

홍명보호가 드디어 브라질 전지훈련에서 담금질한 기량을 선보이는 경기가 될 전망이다. 국내파 선수들은 치열한 생존경쟁을 앞두고 골로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내야 하는 처지가 됐다.

한국축구대표팀은 이날 미국 로스앤젤레스 LA 콜로세움에서 코스타리카를 맞아 국내파를 중심으로 구성된 멤버들로 나설 전망이다.

한국전을 하루 앞둔 코스타리카의 핀토 감독은 “한국팀과 경기하게 돼서 기분 좋다. 한국이 기동력이 있어 흥미로운 경기 될 것이다. 우리도 경험 있는 선수들이 많아 좋은 경기가 될 것”이라 말했다. 

사진=OSEN

최근 코스타리카는 칠레와의 평가전에서 4-0으로 대패를 당해 기자회견에 참석한 코스타리카 감독의 심기가 불편한 상태였다. 칠레전 완패로 전술을 바꾸겠냐는 질문에 핀토는 “한번 졌다고 당장 전술을 바꾸는 것은 좋지 않은 생각이다. 칠레가 잘했고 우리가 실수가 많았다. 한국같이 강한 상대로 다른 스타일의 축구를 하겠다”고 선언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