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초대형 신인이 나타났다!…범접할 수 없는 퍼포먼스

남성 아이돌그룹 갓세븐(GOT7)이 화려한 퍼포먼스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갓세븐은 26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데뷔곡 ‘걸스 걸스 걸스(Girls Girls Girls)’를 열창했다.


이들은 시선을 잡아 끄는 화려하고 힘 있는 퍼포먼스로 무대의 몰입도를 높였다. 현란한 안무에도 흔들림 없는 가창력을 선사, ‘준비된 신인’ ‘초대형 신인’이라는 타이틀을 입증했다.

특히 멤버들의 마샬아츠(무술의 요소들을 담은 동작을 바탕으로 한 화려한 기술로, 발차기와 터닝 동작 등 무술적 요소와 비보잉을 접목한 장르) 안무는 다른 그룹과 차별화를 뒀다.

‘걸스 걸스 걸스’는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박진영 프로듀서가 직접 작곡, 작사한 힙합 곡으로 신나는 힙합 비트가 특징이다.

김하진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