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꽃미남 격돌…여진구, 임시완 이름표 제거 성공

[헤럴드생생뉴스]여진구와 임시완이 꽃미남 격돌이 벌어진 가운데 여진구가 임시완의 이름표를 떼는 데 성공했다.

2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배우 여진구와 임시완(제국의 아이들) 도희(타이니지) 등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장기알 레이스-홍콩에서 온 편지’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여진구는 빨간 팀의 장군 자격으로 이름표 제거 레이스에 참여했다. 여진구와 임시완이 1대 1로 마주친 가운데 여진구의 적극적인 모습에 당황한 임시완은 직감적으로 도망갔다. 여진구의 계급이 자신보다 높다고 판단한 것.


하지만 여진구는 임시완의 이름표를 바로 제거하는데 성공했다. 이에 임시완은 “또 처음이다”라며 울먹였다.

앞서 임시완은 ‘런닝맨’ 아이돌 레이스 편에 출연해 가장 먼저 이름표를 뜯긴 바 있는 것. 하지만 여진구는 미소 지으며 자리를 떠났다.

한편 세트장 촬영 중이던 배우 윤서현은 여진구와 만나 반갑게 인사했다.

[email protected] [사진=SBS]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