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어디가’, 어른들 뜨끔하게 만든 맏형 윤후의 배려심

  • [OSEN=표재민 기자] 착한 심성의 아이 윤후가 또 한번 안방극장을 감동에 빠뜨렸다. 맏형으로서 동생들을 살뜰히 챙길 줄 아는 배려심은 어른들을 반성하게 했다. 윤후는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아빠 어디가’에서 자신이 맏형이 됐다는 사실에 부담감을 드러냈다. 그는 “내가 맏형이라고? 아직 준비…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