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어디가 시즌2 김민율 눈물, 시작부터 “미친 존재감”

[헤럴드생생뉴스]‘아빠 어디가’ 김성주의 아들 김민율이 폭풍눈물을 흘려 시청자의 눈길을 끌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아빠 어디가’에서 시즌2 첫 여행이 그려졌다.

‘시즌2’의 새로운 시작으로 첫째 민국이 대신 아빠와 여행을 떠나게 된 둘째 민율이에게 김성주는 시금치와 콩나물을 먹어야 여행에 데려간다고 으름장을 놨다.

이에 들떠있던 김민율은 그만 눈물을 흘리고 말았다.

하지만 김성주는 김민율의 편식을 고치기 위해 눈물 앞에서도 물러서지 않았다.


그러자 김민율은 눈물을 흘리면서 콩나물을 먹기 시작했다.

그러나 곧 “초록색 싫다”며 시금치를 거부하자 김성주는 초록색 잎만을 떼어줬고 김민율은 시금치를 겨우 먹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후 누리꾼들은 ”김민율 눈물, 정말 아빠 어디가 시즌2 너없이는 안봐", “김민율 눈물, 아빠 어디가 시즌2 싫었는데 민율이때문에 본다", ”아빠 어디가 시즌2  김민율 눈물, 너무 귀여워", “아빠 어디가 시즌2  김민율 눈물 시즌 2 아이들 다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MBC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