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한층 성숙해진 감성과 가창력…’노래가 늘었어’

가수 에일리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차세디 디바’임을 입증했다.

에일리는 26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노래가 늘었어’를 열창했다.


그는 더욱 성장한 보컬 능력을 뽐내며,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관객들의 박수를 이끌어냈다. 흔들림 없이 올라가는 음역대를 자랑, ‘차세대 디바’로의 면모를 고스란히 드러냈다.

‘노래가 늘었어’는 웅장한 편곡과 에일리의 섬세한 감정표현이 돋보이는 곡이다.
김하진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