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첫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에 이광원 정우금속공업 대표

[헤럴드경제=이슬기 기자]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과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월의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으로 이광원 정우금속공업 대표(사진)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대표는 1979년 회사를 설립한 이후 끊임없는 기술개발을 통해 국내최초로 동관 이음쇠를 생산, 지난 2012년 매출액 608억원, 수출 3000만불 규모로 회사를 성장시킨 공로를 인정받았다.

동관 이음쇠는 상수도, 가스, 위생, 냉난방에서부터 플랜트 배관에 이르기까지 여러 방면에서 사용되기 때문에 엄격한 품질관리가 필수다. 정우금속공업은 700여개의 국제규격과 4300여종의 다양한 금형을 보유, 다품종 소량생산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 ISO9001 품질경영시스템 기준에 맞춘 관리시스템을 구축해 한국(KS, KC), 일본(JIS), 미국(NFS, UPC), 유럽(KITEMARK, AENOR), 호주(WATERMARK) 등에서 제품 인증을 받았다.

이 대표는 “35년간 동관 이음쇠 하나에만 매진해 세계 일류상품으로 발전시켜 온 만큼 앞으로도 신기술개발과 품질관리, 인재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