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가네’ 이윤지, 결혼 후 첫 명절…이병준과 또 한판

‘왕가네 식구들’ 속 이윤지가 결혼 후 첫 명절을 맞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왕가네 식구들’에서는 결혼 후 첫 명절을 맞은 광박(이윤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광박은 이날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명절 준비에 나섰다. 오랜만에 대세(이병준 분)에게 칭찬까지 들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하지만 이내 웃음기는 사라지고, 공기는 싸늘하게 변했다.

광박의 상남(한주완 분) 흉보기가 도를 넘었기 때문. 미호(윤송이 분)의 말을 곧이 곧대로 들은 그는 남편 흉을 보며 대세와 거리를 좁히려 노력했다. 처음엔 웃으면서 듣고 맞장구 쳤던 대세의 얼굴은 서서히 굳어갔다.

급기야 대세는 소리를 버럭 지르며 화를 내기에 이르렀다. 당황한 광박은 눈물까지 흘리며 “죄송하다. 그런 뜻이 아니었다”고 변명했으나, 때는 이미 늦었다.

사이가 가까워지나 싶었으나, 또 다시 다투게 된 광박과 대세. 두 사람을 지켜보며 안타까워 한 상남은 분가를 제안했지만 광박은 “아버지에게 꼭 인정받겠다”고 또 한 번 의지를 다졌다.
김하진 이슈팀기자 /hajin1008@

Print Friendly

‘왕가네’ 이윤지, 결혼 후 첫 명절…이병준과 또 한판

  • ‘왕가네 식구들’ 속 이윤지가 결혼 후 첫 명절을 맞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왕가네 식구들’에서는 결혼 후 첫 명절을 맞은 광박(이윤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광박은 이날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명절 준비에 나섰다. 오랜만에 대세(이병준 분)에게 칭찬까지 들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