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사업본부, 올해 정보화사업에 1473억 투자

[헤럴드경제=조용직 기자]미래창조과학부 우정사업본부는 올해 35개 우정 정보화 사업에 1473억 원을 투자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지난 해 투자액 1010억원보다 무려 463억 원 늘어난 금액이다.

사업 분야별로는 정보보호 시스템 고도화, 전산장비 유지보수 등 14개 우정사무 정보화 사업에 477억 원, 우편정보시스템 응용프로그램 유지보수 등 5개 우편 정보화 사업에 387억 원을 투자한다. 또 금융단말기 도입 등 11개 우체국금융 정보화 사업에 561억 원, 스마트청약시스템 구축 등 5개 보험 정보화 사업에 48억 원이 배정됐다.


사업 유형별로는 14개 하드웨어(HW)·소프트웨어(SW) 구매 사업에 551억 원, 10개 전산장비·응용프로그램 유지보수 사업에 840억 원, 정보시스템 구축 등 11개 신규개발 사업에 82억 원 등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