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종, “인천 AG까지 시간이 많지 않다”

  • [OSEN=인천공항, 우충원 기자] “시간이 많지 않다.” U-22 축구 대표팀이 귀국했다. 오만에서 열린 2014 아시아축구연맹(AFC) U-22 챔피언십서 4위라는 아쉬운 성적을 거둔 대표팀은 종요하게 입국했다. 이광종 감독은 귀국 인터뷰서 “만족할 만한 결과를 얻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성과가 전혀 없었…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