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기-김고은 주연 ‘몬스터’ 3월 개봉..강렬한 포스터 공개

  • 영화 ‘몬스터’가 3월 개봉을 확정 지은 가운데 파격적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몬스터’는 피도 눈물도 없는 살인마 태수와 그에게 동생을 잃은 제대로 미친 여자 복순의 끝을 알 수 없는 맹렬한 추격을 그린 작품이다. ‘몬스터’는 ‘살인마’와 ‘미친여자’라는 지금까지 스크린에서 볼 수 없었던 강렬하고 …
Print Friendly

이민기-김고은 주연 ‘몬스터’ 3월 개봉..강렬한 포스터 공개

영화 ‘몬스터’가 3월 개봉을 확정 지은 가운데 파격적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몬스터’는 피도 눈물도 없는 살인마 태수와 그에게 동생을 잃은 제대로 미친 여자 복순의 끝을 알 수 없는 맹렬한 추격을 그린 작품이다.

‘몬스터’는 ‘살인마’와 ‘미친여자’라는 지금까지 스크린에서 볼 수 없었던 강렬하고 상반되는 캐릭터들의 대결을 통해 긴장감을 배가시키고 서로를 추격하는 긴박한 과정을 스릴감 넘치게 보여줄 예정이다.

27일 공개한 ‘몬스터’ 캐릭터 포스터 2종은 강렬한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는 동시에 이민기와 김고은의 파격 변신이 시선을 모은다. 이민기는 완벽한 상반신 라인을 노출하며 기존에 선보이지 않았던 남성미를 극대화시켰다. 자신의 몸에 직접 문신을 하고 있는 뒷모습과 철저하게 감정을 숨긴 무표정 속 보여지는 살인마의 모습은 영화 속 태수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민기는 ‘몬스터’를 통해 이미지 변신을 선언하며 5개월에 걸친 고강도 트레이닝과 식이요법으로 완벽한 살인마로 분하기 위한 피나는 노력을 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묘한 웃음을 띤 채 목표물을 응시하는 김고은의 눈빛에서는 순수함과 동시에 복수를 위해 태수를 쫓는 살벌한 이면이 보여지며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몬스터’는 오는 3월 개봉 예정이다.

유지윤 이슈팀기자 /jiyoon225@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