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정 2세 걱정 “이병헌의 턱을 가진 딸 낳을까봐…”

[헤럴드생생뉴스]배우 이민정이 2세에 대한 걱정을 고백했다.

이민정은 25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 출연해 남편 이병헌과의 달콤한 신혼 생활 소식을 전했다.

이날 이민정은 “2세의 외모에 대한 걱정이 있느냐”라는 리포터의 질문에 “걱정이 된다”고 답했다. 이어 “만약 딸이 태어났는데 이병헌의 턱을 닮으면 어떡하냐”고 털어놨다.

또 그는 “남편을 디스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급하게 수습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민정 2세 걱정을 접한 누리꾼들은 “2세 걱정 할 필요가…배 부른 걱정이다” “이병헌 턱이 어때서?” “이병헌 외모를 흠 잡을 사람은 이민정 뿐” 등의 반응을 보였다.

[email protected] [사진=KBS]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