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 시아버지 운영 ‘아일랜드 리조트’, 공사 대금 논란…무슨 일?

[헤럴드생생뉴스] 샤크라 출신 이은의 시아버지 권오영 회장이 운영하는 아일랜드 리조트가 공사 대금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6일 MBC ‘시사매거진 2580’은 ‘회장님 너무합니다’ 편에서 권오영 회장이 대표로 있는 아일랜드 리조트가 공사 대금을 부적절하게 지급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방송에선 아일랜드 리조트 빌라 인테리어 공사를 수주했으나 석연치 않은 부도로 공사대금을 받지 못한 인테리어 업체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해당 사실을 제보한 업체와 일부 인테리어 업체들에 따르면 아일랜드 리조트 측은 부도를 이유로 공사대금을 줄 수 없으니 골프장 이용 선불카드를 공사대금을 대신 받아갈 것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체들은 “거기서 그렇게 호화스럽게 살고 있는 것을 방송에 내고 무슨 생각과 무슨 의도인지 모르겠다”며 착잡한 심경을 토로했다.

또한 공사대금을 제대로 지급하지 않은 것 외에도 아일랜드 리조트는 불법 건축물 의혹까지 사고 있다. 취재진은 아일랜드 리조트가 위치한 안산시청에 찾아 아일랜드 리조트의 골프장 빌라 인허가 서류를 찾았지만 관련된 서류는 없는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일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