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목받는 한화 포수 김민수, “송구-넉살 최고”

  • [OSEN=오키나와, 이상학 기자] “우리팀 포수 1순위예요”.  올해 한화에서 가장 치열한 경쟁 포지션 중 하나가 바로 포수다. 지난 2년간 확실한 주전 없이 운용된 한화 포수 자리는 여전히 미궁속에 빠져있다. 그 와중에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선수가 있으니 바로 대졸 신인 포수 김민수(22)가 주인공이다.&nb…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