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1, 김연아 선수에 특별제작 방패연 전달

[헤럴드경제=김윤희 기자]E1이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김연아에게 소치동계올림픽 선전을 기원하는 특별제작 방패연을 선물했다고 27일 밝혔다.

LPG전문기업 E1은 “하늘을 나는 연처럼 김연아가 소치올림픽에서 높이 날아오르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고 전했다. 이 방패연은 전통연 장인인 리기태 한국연협회 회장이 특별 제작했다.

앞서 E1은 자사 오렌지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김연아를 위한 응원메시지를 모았다. 선정된 21명의 응원메시지를 리기태 장인의 방패연에 담아 지난 24일 자사 모델인 김연아에게 전달했다. 


김연아는 “세상에 하나뿐인 연이어서 의미가 남다르다.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신 만큼 소치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방패 연 속 응원메시지를 읽어나갔다고 E1은 전했다.

E1 측은 “민족 대명절인 설날을 맞아 김연아의 선전을 기원하기 위해 오렌지카드 회원들과 함께 특별한 응원선물을 준비했다. 이번 응원이 소치까지 전달돼 김연아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