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PN, “사구도 추신수의 출루 공식 중 하나”

  • [OSEN=김태우 기자] 지난해 한국 팬들의 가슴을 26번이나 철렁이게 했던 추신수(32, 텍사스)다. 사구 때문이다. 부상과 직결될 수 있는 사구에 대해 국내뿐만 이나라 현지에서도 우려를 표시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추신수는 오히려 “사구를 두려워하지 않는다”라며 당당한 자세를 잃지 않고 있다. 추신…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