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수정은 창조경제와 비슷”…슈밥 WEF회장 선물 페북 공개

[헤럴드경제=홍성원 기자]박근혜 대통령은 지난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일명 다보스포럼)에 참석했을 때 클라우스 슈밥 WEF 회장에게서 받은 선물을 페이스북에 공개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 27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기조연설 전 슈밥 회장에게 뜻 깊은 선물을 받았다”며 수정 선물 사진을 올렸다.

그는 “이 선물은 복잡한 돌 형상 위에 수정이 튀어나오는 모습인데, 슈밥 회장은 무수한 복잡성 위에서 뛰어난 아이디어가 나온다는 점이 창조경제 구상과 일맥상통한다고 설명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참으로 복잡한 수정의 형상을 참 창조적으로 해석했다는 생각을 했고, 창조경제는 그런 상상력에 기반해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라는 것에 공감을 했다”고 적었다.

박 대통령은 그러면서 “지구 표면에서 가장 흔한 규소와 산소 두개의 화학 요소가 융합했을 때, 전혀 새롭고 아름다운 수정이 만들어 진다는 점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창조경제와 비슷하다고 생각하면서…”라며 “이 귀중한 선물이 창조적인 아이디어와 가치를 만드는 데 지혜를 주기 바라면서…”라고 선물을 공개한 의미를 썼다.

홍성원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