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하지원, 역습 시작됐다..지창욱 후궁 등극

  • [OSEN=표재민 기자] ‘기황후’ 하지원이 지창욱의 후궁이 되는 짜릿한 반전이 펼쳐졌다. 복수를 위해 사랑을 포기한 하지원의 역습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27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25회는 기승냥(하지원 분)이 대승상 연철(전국환 분) 일당에게 복수하고자 후궁 경선에 참여하는 이야기가 벌어졌…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