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말’ 한혜진·이상우, 목숨 같던 사랑은 왜 불행이 됐나

  • [OSEN=선미경 기자] 한 때 목숨을 내줄 만큼 모든 것을 줬던 사랑이 지금은 소리를 지르며 싸우는, 눈물짓는 날이 더 많은 불행으로 변했다. 영원할 것만 같은 사랑은 왜 이런 불행으로 변하게 됐을까. 27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따뜻한 말 한마디’(극본 하명희, 연출 최영훈) 15회에서는 나은진(한혜진 …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