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노보드’ 김호준, “목숨걸고 도전해 좋은 결과 이루겠다”

  • [OSEN=인천공항, 우충원 기자] “목숨걸고 훈련해 좋은 결과 이루겠다.” 생이 2번째 올림픽에 도전하는 스노보드 대표 김호준(24,CJ제일제당)이 눈물을 흘렸다. 소치 동계올림픽 출전 직전 28일 인천공항에서 인터뷰를 가진 그는 울었다. 갑작스럽게 받은 관심이 놀랐고 새로운 도전에 용기를 주려는 관심이 고…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