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저께TV] ‘총리와나’ 윤아, 해피 바이러스 퐁퐁 솟는구나

  • [OSEN=오민희 기자] 배우 윤아의 해피바이러스가 안방극장을 꽉 채웠다.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상큼한 미소와 아픈 친구를 배려하는 따뜻한 모습은 안방극장을 무장해제 시키기 충분했다. 윤아는 ‘총리와 나’(이소연 연출, 김은희 윤은경 극본)에서 총리 부인 남다정 역을 맡아 권율(이범수 분)과 알콩달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