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개념발언 “도전과 피땀 들어간 영화”

  •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유아인의 개념발언이 화제다. 유아인은 27일 서울 왕십리 CGV에 열린 애니메이션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 언론시사회에서 “정유미와 내가 얼굴 마담으로 나서고 있는데 정말 송구스럽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우리가 더빙을 했지만 전체적으로 보면 우리가 한 일이 미비하다”면…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