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대, 도핑테스트 적발 ‘충격’… 2시 기자회견

[헤럴드생생뉴스]배드민턴 국가대표 이용대(삼성전기)선수가 도핑테스트에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다.28일 조선일보에 따르면 이용대가 도핑테스트에 걸려 자격정지 2년을 받았다.이에 대해 대한배드민턴협회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파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 것이라고 밝혔다.

도핑테스트 규정에 따르면 한 번 양성으로 판명된 선수는 2년 동안 선수자격이 정지되거나 영구제명된다.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 복식에서 이효정과 함께 금메달을 획득한 이용대는 현재 삼성전기 배드민턴단 소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