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와나’ 이범수·윤아, 정애연 등장에 이별 위기 맞나

  • [OSEN=오민희 기자] ‘총리와 나‘ 이범수와 윤아의 사랑이 깊어진 가운데, 이범수의 전처 정애연이 등장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 14회에는 사랑을 시작한 권율(이범수 분)과 남다정(윤아 분) 앞에 죽은 줄만 알았던 권율의 전처 박나영(정애연 분)이 등장해 긴장…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