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와나’ 이범수-윤아, 러브라인 빨간불..어쩌나

  • [OSEN=권지영 기자] KBS 2TV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 이범수와 윤아의 러브라인에 어두운 그림자가 드리워졌다. ‘총리와 나’ 14회에서는 죽은 줄 알았던 권율(이범수 분)의 전 부인 박나영(정애연 분)이 막내 권만세(이도현 분) 앞에 등장해 애틋한 눈물을 흘렸고, 유치원에 권만세를 마중 온 남다정(윤아 분)이…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