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 재난 블록버스터 사상 최초 ’3D 개봉’ 확정

  • [OSEN=최나영 기자] 영화 ‘폼페이: 최후의 날’(감독: 폴 W. S. 앤더슨)이 재난 영화 사상 최초로 3D로 촬영된 작품이란 점에서 눈길을 모은다. ‘폼페이: 최후의 날’은 사상 최대의 베수비오 화산 폭발로 역사 속으로 사라진 도시 폼페이를 드라마틱한 스토리로 재탄생 시킨 재난 블록버스터. 실제로 화산 잿더미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