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에이스 공인’ 송창현, “부담보다 기대 크다”

  • [OSEN=오키나와, 이상학 기자] “한화 에이스는 송창현이다”.  한화 김응룡 감독은 지난해 11월 제주도 마무리훈련 때부터 “송창현이 아주 좋다”고 말했다. 일본 오키나와 스프링캠프에서도 김 감독은 “송창현이 우리팀 에이스다. 우리팀에서 가장 좋은 공을 던진다. 난 거짓말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김 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