헐크 다리 가진 남자, 허벅지가 여자 허리 둘레? ‘깜짝’

[헤럴드생생뉴스]두꺼운 허벅지를 가진 한 남성의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각종 인터넷 포털사이트에는 ‘헐크 다리 가진 남자’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올라와 많은 네티즌들의 시선을 끌었다.

사진 속 남성은 헬스장에서 바벨을 산처럼 쌓아두고 이를 이용해 하체 운동을 하고 있다. 보기만 해도 무거운 바벨을 아무렇지도 않게 들어 올려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해당 사진은 지난해 7월 뉴질랜드 사이클 선수 ‘그렉 핸더슨’이 트위터를 통해 공개한 모습으로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두꺼운 허벅지를 가진 남성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남자는 동료 선수 안드레 글라이펠과 로베르트 푀르스테만의 허벅지로 알려졌다.

‘핸더슨’은 사진과 함께 “당신은 글라이펠이 매우 굵은 허벅지를 가지고 있을 거라 생각 할 것이다. 그 생각은 오늘 독일 캠프에 가서 사라졌다. 글라이펠이 졌다”고 말해 놀라움을 더했다.


‘헐크 다리 가진 남자’를 접한 네티즌들은 “헐크 다리 가진 남자, 미쳤다”,“헐크 다리 가진 남자, 징그러워”,“헐크 다리 가진 남자, 왜 저런거야?”,“헐크 다리 가진 남자, 스트레스 받겠다 저사람도”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