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 신설

[헤럴드경제=서상범 기자]BMW 코리아가 서울 서초구에 새로운 서비스 센터를 개설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된 BMW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는 연면적 3948.48㎡(약1194평)으로 지하 2층, 지상 6층 규모다.

총 22개의 워크베이를 갖춰 일일 최대 60대의 BMW 차량 정비가 가능하며, 판금 및 도장 시스템을 보유해 일반수리와 함께 사고수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1층에는 상담 및 고객대기실이 마련되어 있으며 2층부터 5층까지는 자동차 바디, 페인트, 일반정비 시설이 갖춰져 있다. 


기존의 BMW 서초 서비스 센터와는 약 300미터 내외, 도보 5분 정도의 가까운 거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경부고속도로와 남부순환로에 인접해 서울 강남권 및 수도권 남부지역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한편 BMW는 이번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 신설을 기념해 오는14일까지 서비스 캠페인을 진행한다.

캠페인 기간 동안 방문 고객에게 무상점검 서비스를 제공하며, 부품 및 공임 20% 할인(사고수리 제외), 타이어 20% 할인(공임 제외)의 혜택을 제공한다.

또 캠페인 기간 입고 고객에게 사은품을 증정한다.


김효준 BMW 그룹 코리아 대표는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를 통해 전국에 39개의 BMW 서비스 센터 네트워크가 구축됐으며, 올해 말까지 총 19개(MINI 포함)의 서비스 센터가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며, “올해도 고객 편의를 위해 서비스 센터를 추가 신설하는 동시에 각 센터의 서비스 수준을 더욱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BMW 코리아,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 신설

[헤럴드경제=서상범 기자]BMW 코리아가 서울 서초구에 새로운 서비스 센터를 개설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된 BMW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는 연면적 3948.48㎡(약1194평)으로 지하 2층, 지상 6층 규모다.

총 22개의 워크베이를 갖춰 일일 최대 60대의 BMW 차량 정비가 가능하며, 판금 및 도장 시스템을 보유해 일반수리와 함께 사고수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1층에는 상담 및 고객대기실이 마련되어 있으며 2층부터 5층까지는 자동차 바디, 페인트, 일반정비 시설이 갖춰져 있다. 


기존의 BMW 서초 서비스 센터와는 약 300미터 내외, 도보 5분 정도의 가까운 거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경부고속도로와 남부순환로에 인접해 서울 강남권 및 수도권 남부지역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한편 BMW는 이번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 신설을 기념해 오는14일까지 서비스 캠페인을 진행한다.

캠페인 기간 동안 방문 고객에게 무상점검 서비스를 제공하며, 부품 및 공임 20% 할인(사고수리 제외), 타이어 20% 할인(공임 제외)의 혜택을 제공한다.

또 캠페인 기간 입고 고객에게 사은품을 증정한다.


김효준 BMW 그룹 코리아 대표는 “서초 중앙 서비스 센터를 통해 전국에 39개의 BMW 서비스 센터 네트워크가 구축됐으며, 올해 말까지 총 19개(MINI 포함)의 서비스 센터가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며, “올해도 고객 편의를 위해 서비스 센터를 추가 신설하는 동시에 각 센터의 서비스 수준을 더욱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