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지완 배수진, “AG 발탁에 따라 하늘과 땅”

  • [OSEN=오키나와, 이상학 기자] “올해를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결과는 하늘과 땅이다”.  KIA 4번타자 나지완(29)이 배수진을 쳤다. 군입대를 1년 더 미루며 인천 아시안게임으로 마지막 군 혜택의 기회를 노리는 것이다. 그는 “올해를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결과는 하늘과 땅이 될 것”이라며 “최고의 한 해…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