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 상태 OK’ 김광현, 다시 날아오른다

  • [OSEN=김태우 기자] 김광현(26, SK)의 겨울은 항상 ‘활기’라는 단어와는 거리가 있었다. 시즌 때 전력을 다한 몸을 돌보는 데 바쁜 시기였다. 그러나 올해는 다르다. 뭔가 다른 활기가 보인다. 어깨 상태의 정상을 확인한 김광현이 최고조로 돌아가기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하고 있다. 이를 지켜보는 관계자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