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설맞아 민생현장 방문 격려

박원순 서울시장은 설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9시 은평경찰서를 방문해 연휴에도 쉬지 않고 치안을 책임지는 방범순찰대원들을 격려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시장은 이어 10시 10분엔 치매ㆍ중풍 같은 노인성 질환자에 대한 전문요양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립 동부노인요양센터(성동구)를 찾아 어르신들 및 돌봄 종사자들과 새해 인사를 나눴다. 

[사진제공=서울시청]

Print Friendly

박원순 시장, 설맞아 민생현장 방문 격려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박원순<사진> 서울시장은 설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9시부터 민생 안전을 담당하는 경찰관과 소방대원들, 제설작업 대비 특별 근무자들을 만나 격려하고 치매 어르신들과 돌봄종사자들을 찾아 인사를 나눈다.

우선, 박 시장은 오전 9시 은평경찰서를 방문해 연휴에도 쉬지 않고 치안을 책임지는 방범순찰대원을 격려한다.

이어 10시 10분엔 치매ㆍ중풍 같은 노인성 질환자에 대한 전문요양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립 동부노인요양센터(성동구)를 찾아 어르신들 및 돌봄 종사자들과 새해 인사를 나누고 11시엔 SH공사 본사에서 열리는 ‘SH공사 창사25주년 기념식’에 참석한다.

11시 45분엔 시립 강동노인종합복지관에서 어르신들에게 배식봉사를 하고 어르신들과 함께 식사를 하며 이야기를 경청한다.

오후 1시 30분엔 노인 보호 및 치매치료 프로그램, 건강지원사업 등을 제공하는 구립 송파버들데이케어센터를 방문,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해 애쓰는 시설종사자들의 건의사항을 듣는 시간을 갖는다.

이어 오후 2시 10분엔 강남구에 있는 동부도로사업소를 찾아 연휴 중에도 도로와 교량 안전을 책임지고 폭설시 제설작업을 대비해 근무하는 직원들을, 2시 45분엔 강남소방서에서 화재특별경계근무에 나서는 직원들을 각각 격려한다.

오후 3시 30분엔 서울 중구에 있는 종합방재센터를 찾아 119신고 접수와 구급상황관리센터 운영을 위해 애쓰는 요원들에게 설 연휴 동안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할 계획이다.

오후 6시에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서울시 설 연휴 종합대책’에 대해 듣고 근무 중인 시 직원들을 격려한다. 서울시는 29일부터 2월 3일까지 6일간 종합상황실(물가, 교통, 제설, 의료, 소방안전 5대 분야)을 24시간 운영, 연휴 기간 중 시민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박 시장은 은평구 진관파출소에서 근무 직원을 격려하는 것을 끝으로 ‘설날맞이 민생 안전 현장방문’을 마무리할 방침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