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블랙홀 포착, 태양질량 100억 배…생김새 보니

[헤럴드생생뉴스] 엄청난 크기의 ‘슈퍼 블랙홀’을 포착한 사진이 화제다.

지난 23일(현지시간) 미 항공우주국 나사(NASA)는 지구로부터 39억 광년 떨어진 은하단 중심부에 위치한 초질량 블랙홀 ‘RX J1532’의 모습을 공개했다. 이 블랙홀은 역대 발견된 블랙홀 중 가장 큰 규모의 블랙홀로 알려져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공개된 사진을 보면 보라색 부분이 블랙홀로 추정되며, 노란색을 띠는 수천억 개의 별이 블랙홀 주변에 모여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 사진은 나사의 찬드라 우주망원경과 허블우주망원경으로 포착됐다. 


특히 이 슈퍼 블랙홀은 태양과 비교했을 때 질량이 무려 100억 배 이상 큰 것으로 알려져 놀라움을 자아낸다.

슈퍼 블랙홀과 관련해 나사 측은 “정확한 규모를 측정하기 힘들지만 역대 발견된 것 중 가장 큰 질량을 가진 블랙홀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슈퍼 블랙홀 포착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슈퍼 블랙홀 포착, 정말 신비로운 광경이다”, “슈퍼 블랙홀 포착, 태양질량 100억배라니 실감이 안 난다”, “슈퍼 블랙홀 포착, 규모도 규모지만 저 힘은 얼마나 대단할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