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샤’ 이수경-’우사수’ 유진, 같은 콘셉트-다른 느낌 ‘홈웨어룩’ 눈길

배우 이수경과 유진이 극 중 같은 콘셉트, 다른 느낌의 홈웨어룩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수경은 최근 방송한 tvN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에서 적당히 늘어진 헤어를 리본으로 질끈 묶어 낸 모습으로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와 더불어 옅은 핑크 컬러의 맨투맨 티셔츠, 도톰한 니트 카디건을 레이어링해 포근한 겨울감성이 느껴지는 홈 니트웨어룩을 완성했다.


또한 유진은 JTBC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 이수경보다 좀 더 자연스러운 모습을 선보였다.

그는 배색 패턴이 교차하는 카디건을 걸쳐 잠깐의 외출도 손색없을 듯한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이수경과 유진이 착용한 의상의 브랜드는 스타일난다의 것으로 알려졌다. 이수경의 베이직맨투맨은 누빔패치 디테일이 독특한 제품이며, 루즈하게 늘어진 네크라인 디테일의 화이트티셔츠는 겨울철 레이어드 아이템으로 활용도가 높다.

네티즌들은 “집에서도 사랑스러운 이수경”, “대충 입은 것이 저 정도인가”, “유진 정말 옆집 언니 같다”, “루즈한 티셔츠도 얼굴이 예뻐야 안 초라해 보임”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chojw00@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