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화면으로 레고 놀이”…’빌드위드크롬’ 정식 서비스

screen-shot-2012-07-02-at-16-16-32
웹 화면으로 레고 놀이를 하는 사이트가 생겼다. 세계 최대의 인터넷 서비스 기업 구글과 블록형 완구 업체 레고는 28일 빌드위드크롬(http://www.buildwithchrome.com/) 의 정식 서비스를 개시했다.

웹 화면으로 레고 놀이를 하는 사이트가 생겼다. 세계 최대의 인터넷 서비스 기업 구글과 블록형 완구 업체 레고가 협력해 만든 서비스다.

구글과 레고는 28일 빌드위드크롬(http://www.buildwithchrome.com/) 의 정식 서비스를 개시했다.

이 애플리케이션은 원래 재작년에 구글의 호주 사무소에 근무하는 직원들이 시험적으로 만든 것으로, 이용하려면 구글 크롬 브라우저를 사용해야 한다.

빌드위드크롬 사이트에 처음 들어가면 “멋진 빌드를 만들어 보세요”라는 안내문과 함께 ‘빌드 만들기’라는 단추가 뜬다.

‘빌드’는 레고 블록을 조립해 만든 조형물을 뜻한다.

좌측 상단에는 구글 크롬과 레고의 로고가 있으며, 우측 상단에는 ‘공유’ 버튼과 구글 로그인 버튼이 있다.

또 화면을 전환한 후 “빌드 탐색하기”라는 안내문이 있는 ‘빌드의 세계로 들어가기’ 버튼을 누르면 다른 사람들이 어떤 빌드를 만들었는지도 구경할 수 있다.

빌드를 만든 이들의 위치는 지도에 표시된다.

“기술 익히기”라는 안내문이 달린 ‘빌드 아카데미’로 화면을 전환하면 기초부터 차근차근 레고 빌드를 만드는 법을 배울 수 있다.

이와 함께 구글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인 ‘구글 플러스’(구글 )를 이용하면 사용자가 만든 빌드를 관리하거나 다른 사람들에게 보여 줄 수 있으며, 조립 방법을 공유하고 토론하는 것도 가능하다.

샌프란시스코/연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