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대 자격정지 1년…알고보니 실수 때문

  • 이용대(26)와 김기정(24, 이상 삼성전기)이 어처구니 없는 실수 때문에 선수생활의 중대한 위기를 맞았다. 28일 국제배드민턴협회(BWF)에 따르면 이용대와 김기정은 금지약물 복용에 따른 자격정지가 아니라 도핑 절차 위반에 따라 자격정지 1년을 받았다. 둘은 세계반도핑기구(WADA)가 불시에 실시…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