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헌 “安 시너지 구축하는 큰 그림 그려야”

[헤럴드경제= 정태일 기자]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가 안철수 무소속 의원을 향해 야권분열적 사고 대신 서로가 힘을 합치는 큰 그림을 주문해 주목된다.

전 원내대표는 29일 KBS1 라디오 ‘안녕하십니까 홍지명입니다’에 출연해 “역대 선거를 보면 온국민이 알 수 있는 경험이 있다”며 “야권은 힘을 합치면 승리했고, 분열하면 패배했다는 것이 역사적 결과”라고 말했다.

특히 전 원내대표는 “안 의원도 새누리당 확장에 반대하는 입장을 밝혔다”며 “야권분열적 사고나 행보 아닌 독선으로 몰아치는 과대한 권력에 대해 국민 대신해 맞설 수 있는지 시너지 구축하는 큰 그림을 그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는 앞서 김한길 민주당 대표와의 단독 회동 후 야권 연대에 대해 안 의원의 “연대는 패배주의적 시각”이라는 발언에 따른 것이다.

전 원내대표는 “안 의원도 새누리당 확장을 반대하는 입장이 유효하다면 그(힘을 합치는) 고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나아가 “연대 이상의 가능성을 서로 보면서 선거에 대한 전망을 하지 않고 암묵적 연대 수준만으론 국민 마음 얻기 어렵고, 지방선거 결과를 기대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호남 지역 중진 차출론 관련 전 원내대표는 “중진 차출은 검토된 적도 논의될 필요도 없다, 최고위원회의 비공개 자리서도 공감된 바 없다”고 잘라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