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손호준, 친구 대신 화상채팅 ‘얼굴마담’

  • [OSEN=김사라 인턴기자] 배우 손호준이 어렸을 적에 “화상채팅을 위해 얼굴을 빌려줬다”고 말했다. 손호준은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어렸을 적 친구와 PC방에 가면 나는 게임을 하고 친구는 화상채팅을 하는데, 카메라는 나를 향하게 했다”며 당시 상황을 재연했다. 손호…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