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밤샘근무’ 공무원 퇴근 후 쓰러져 입원

[헤럴드생생뉴스] 조류인플루엔자(AI) 밤샘근무를 한 경기도 고양시 공무원이 퇴근 직후 쓰러져 병원에 입원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29일 고양시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전 10시께 자택에서 축산지원팀장 A(54·6급) 씨가 쓰러져 인근 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

A 씨는 전날인 27일 출근해 밤샘근무를 하고 28일 오전 9시께 퇴근한 것으로 확인됐다. 정상 근무와 야간 당직근무로 24시간을 연속으로 일했다.

A 씨는 현재 의식을 되찾았으나 아직 응급실에서 치료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24시간 교대근무로 인한 과로로 쓰러진 것 같다고 시 관계자는 전했다.

한편 고양시는 AI 방역 대책으로 지난 20일부터 24시간 교대 비상근무를 실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