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아, 안면장애 고백..”수술 직전 딸 미역국 끓여주겠다 다짐”

  • [OSEN=김경주 기자] ‘내 이름은 예쁜 여자입니다’의 저자 김희아가 안면장애를 고백해 화제다. 김희아는 지난 30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 “심각한 안면장애를 겪었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이날 “안면장애로 인한 수술 당시 ‘내가 수술을 잘 마치고 살 수 있을까’라는 생각도 못할 정도로 힘들었다”며 …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