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림사’ 김병만, 이제는 취권까지 ‘달인의 위엄’

  • [OSEN=박정선 기자] 방송인 김병만이 취권을 전수받았다. 김병만은 3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주먹쥐고 소림사’에서 가장 유연한 몸을 가진 덕분에 소림 무술 중 취권을 전수받을 주인공이 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병만을 비롯한 멤버들은 각자에게 맡는 소림 무술을 전수받았다. 그 중…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