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육대’ 재경 카메라 렌즈 명중 “신궁 탄생?”

[헤럴드생생뉴스]아이돌그룹 레인보우 멤버 재경이 양궁 경기에서 카메라 렌즈를 화살로 깨뜨려 화제다.

재경은 지난 30일 오후 5시30분 방송된 MBC ‘2014 설특집 아이돌스타 육상·양궁·풋살·컬링 선수권대회’ 여자 양궁 개인전에 참가했다.

이날 방송에서 재경은 씨스타의 보라와 함께 개인정 준결승에 올랐다.

결국 잇따라 9점과 8점을 쏜 보라에게 밀려 재경은 결국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그러나 재경은 이어진 동메달 결정전에서 화살로 카메라 렌즈를 맞춰 주위를 놀라게 했으며, 애프터스쿨의 리지를 꺾고 동메달을 차지했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레인보우 재경이는 못하는 게 없네 그림도 잘 그리고, 양궁도 잘 하고”, “걸그룹도 렌즈 깨는 한국 양궁 클라스”, “레인보우 재경이 ‘더 지니어스’ 떨어지고 독해졌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남겼다.


사진=MBC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