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혼’ 유민상-허윤 팀 우승, 새로운 챔피언의 탄생

  • [OSEN=임승미 인턴기자] 격투기 선수 허윤과 개그맨 유민상이 꾸린 ’반반 무 많이’ 팀이 닭싸움 대결인 ‘투혼’의 최종우승을 차지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설 특집 예능프로그램 ‘리얼 스포츠 투혼’의 결승전에는 전 야구선수 양준혁과 개그맨 윤형빈의 ‘닭발이 운다’ 팀과 격투기 선수 허윤과…
Print Friendly